현재 위치

> 김해 N > 전체

전체

'설 연휴 종합대책' 시행으로 행복한 명절 만들기

7개 분야 23개 세부대책 수립ㆍ시행 재난 위험시설 합동점검 등 안전 챙겨

기사내용


   김해시는 설명절을 맞아 시민이 더 편안하고 안전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설 연휴 종합대책'을 시행한다.
   7개 분야 23개 세부대책으로 시행하는 이번 대책은 2월 1일부터 2월 18일까지 총 340명이 비상 근무체제에 돌입해 단 한 건의 안전사고와 시민 불편 사항이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할 방침이다.
   시가 종합대책으로 추진하는 7개 중점 분야는 특별 교통대책 및 성묘객 편의 대책, 물가 안정 및 체불임금 대책, 각종 재해ㆍ재난 대비대책, 시민보건 안전 대책, 시민불편 해소 대책, 따뜻하고 검소한 설 분위기 조성, 엄정한 공직기강 확립이다.
   먼저, 교통 대책은 귀성객의 원활한 수송을 위해 시외버스 운행횟수를 늘리고, 비상 수송 대책 상황실을 운영하며, 전통시장과 터미널 등 혼잡예상 지역에 대한 집중 교통관리를 진행한다.
   또한, 성수품 집중 물가 관리, 재난 대책반과 상황실 운영, 구제역과 AI 방역 기동대응팀 운영, 가스 공급 불편 민원 상황실, 상ㆍ하수도 상황실, 쓰레기 불편신고센터도 운영한다.
   응급환자 발생에 대비해 응급실을 운영하는 병원 7곳과 응급 분만실을 운영하는 산부인과병원 5곳은 연휴기간 동안 24시간 비상 진료체계에 들어가고, 59개 의료기관과 79개 약국을 당번 의료기관과 약국으로 지정해 운영한다.
   응급 의료기관 관련 내용은 김해시보건소와 보건복지부 콜센터(☎ 129), 응급의료정보센터 홈페이지(e-gen.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획예산담당관 관계자는 "설 연휴 기간동안 시민들이 행정의 공백을 느끼지 못하도록 체계적인 분야별 세부대책을 추진해 시민이 편안하고 안전한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하겠다"라며 "특히, 최근 발생하는 각종 안전사고와 관련한 시민의 우려를 불식시킬 수 있도록 사전 안전점검과 신속한 상황대처에 온 힘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리자 | 김해시보 제 842 호 | 기사 입력 2018년 02월 09일 (금) 15:54